본문 바로가기

변혁정치

> 변혁정치
95호 사회변혁노동자당 2019.11.04 17:53

95_표지3.jpg



밀려나도, 지키는 사람들


최인기┃서울



건물 끝에서는 굴착기가 고갯짓한다. 서울 청계천과 을지로 주변 일부가 철거되었다. 한때 개발의 부작용을 최소화하겠다는 이야기도, 도시의 숨결을 살리기 위해 ‘도시재생’ 사업을 하겠다는 소식도 이제 더 들리지 않는다. 서울의 대표적 '메이커 스페이스'로 만들겠다는 계획도 사라진 지 오래다.


젊어 고생은 사서도 한다는 말은 거짓이 되었다. 고생하면 성공한다는 말 대신 평생 일한 기술장인들에게 돌아온 대가는 터전에서 쫓겨나는 것이 되었다. 하지만 개발을 알리는 소리가 아무리 요란해도 공구상가 뒷골목은 삶의 흔적을 고스란히 남긴 채 오늘도 분주하다. 기름치고 조이고 닦으며 누가 뭐래도 자신의 보금자리를 지키겠다는 의지도 견고하다.



* 알피의 시선┃사진으로 전하는, 삶과 싸움의 현장. 알피(RP)는 변혁당의 영어 약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