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사경을 헤매고 있는 이진영 동지를 도와주십시오


 철도노동자이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대표인 이진영 동지가 사경을 헤매고 있습니다. 11월 18일 일어난 교통사고로 아주대병원 외상센타에서 두 차례 수술을 받았지만 아직도 의식불명입니다. 동지는 지난 1월 전자도서관인 ‘노동자의 책’을 운영하면서 이적표현물 129건을 소지·반포·판매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가 올 7월 무죄 판결을 받아 풀려났습니다.

서울 경찰청은 작년 7월 28일 진영이형 집을 압수수색하여 민주노총과 철도노조의 자료까지 이적표현물 딱지를 붙였습니다. <노동의 새벽>, <노동자의 삶으로 배우는 자본론>, 막심 고리키의 <어머니> 등 80~90년대 합법적으로 출간된 책도 압수했습니다. 2013년 민영화 저지 파업 때 이진영 대표가 철도노조 ...게시판에 전면파업을 호소하는 글을 올린 것도 이적혐의를 입증하는 중요한 문서라고 우겼습니다. 이 말도 안 되는 기소로 진영이 형은 6개월간 옥살이를 해야 했습니다. ‘노동자의 책’은 인문사회과학적 지식과 교양을 손쉽게 접할 수 있도록 정보와 자료를 제공하는 웹사이트입니다. 지금은 쉽게 구할 수 없는 80~90년대 인문사회과학 책과 자료까지 모아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노동자의 책’을 통해 필요한 자료나 정보를 손쉽게 얻고 교환할 수 있었습니다. 형은 출소 후에도 ‘노동자의 책’을 더 발전시켜 나가려 했습니다.

이진영 동지는 철도노동자로서 2013년 민영화 반대 파업을 비롯해 수많은 파업과 투쟁에 참여했고 사측으로부터 해고와 징계를 받고 힘든 생활을 했습니다. 그러나 포기하지 않고 활동을 이어나갔으며 자신의 재산을 털어 ‘노동자의 책’을 운영했습니다.

이진영 동지의 부인은 민중가수 최도은 동지입니다. 진영이형은 해고와 전자도서관 운영으로 정말 어렵게 생활해야 했습니다. 1차 수술만으로도 자동차보험에서 나오는 돈을 다 써야 했고 그 이후의 수술비, 치료비, 입원비를 감당할 형편이 못됩니다. 치료비가 4일 동안 2000만원이 넘었다고 합니다.

최도은 동지를 만나고 씁니다. 제 페친 중에 이진영 동지와 최도은 동지를 아시는 분들께 알리려고 씁니다. 잘 모르시더라도 마음 써 주셨우면, 기원해 주셨으면 고맙겠습니다.

사진은 지난 국가보안법 사건 때 발언하고 있는 이진영 동지.

SC은행 409-20-331808 최도은


이진영.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0 하이디스 정리해고투쟁 1000일 주간일정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17 133
» 사경을 헤매고 있는 이진영 동지를 도와주십시오 file 노동자동맹 2017.12.14 42
478 헤겔 노동자동맹 2017.12.14 22
477 루트비히 포이어바흐와 독일 고전철학의 종말 노동자동맹 2017.12.14 8
476 ktx 해고 여승무원 문제해결을 위한 2차 오체투지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14 30
475 노동자민중 주도 개헌방향과 쟁점토론회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14 31
474 변혁당 청소년운동팀 강좌 "요즘 것들? 청소년, 누구세요?"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12 49
473 감옥인권운동 월간소식지 ≪해방세상≫ 12월 제 17호 노동자동맹 2017.12.09 29
472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대회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06 84
471 적폐와 계급투쟁 노동자동맹 2017.12.05 50
470 택시노동자 고공농성 투쟁문화제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04 89
469 전교조 교육적폐 청산 투쟁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04 76
468 지하철 9호선 파업 촛불문화제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04 23
467 낙태죄 폐지 검은시위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01 47
466 6차 소성리 범국민 평화행동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7.12.01 28
465 CNC 선반 프로그램 & 범용선반 file 노동자동맹 2017.12.01 142
464 동일방직 노동조합 운동사 노동자동맹 2017.11.29 25
463 독점자본주의 전횡에 맞서서 노동자써클을 조직하자! 노동자동맹 2017.11.28 29
462 기숙사 식당 문제 많습니다!! 노동자동맹 2017.11.26 41
461 [노동자세상 168호] 한국지엠 구조조정 신호탄에 맞서 노동자는 어깨걸고 함께 싸운다- 함께 살기 위해 노동자동맹 2017.11.25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