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충남지부 블로그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plantn6&logNo=221219805846&navType=tl

2011~16년 지부 재정 특별외부회계감사 결과 횡령/유용 및 반환금 297,613,412원 드러나

특별외부회계감사 왜 길어졌는가?


 

2월 28일 (수) 오전 10시 공식적으로 특별외부회계감사 위원회’(장석우 공인회계사 외 6)는 김준수 지부장에게 공식 회계감사보고서를 전달했습니다. 4개월이 넘는 기간이 걸린 이유는 회계처리 방식부터 시작해서 회계전반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드러나 해당기간의 회계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하였기 때문입니다.

 

 

충남지부의 회계 도대체 무엇이 문제였는가?!

 

충남지부의 회계에는 많은 문제들이 있었습니다무엇보다도 문제가 되는 것은 조합비의 일부가 조합원들에게 보고되지도 않고지부회계감사의 감사도 받지 않고그 어떤 절차도 거치지 않는 채특정인 몇몇이 개인통장으로 여겨 마음대로 사용하였다는 것입니다.

 

조합비 수입부분에서 가입할 때 현금으로 받는 발전기금에 대한 자료가 없어 유용 횡령액 산정에서 제외되었고 지출 및 통장관리 부문에서 많은 액수가 현금거래 및 현금 인출되었기 때문에 더 이상의 계좌추척 등을 못해 유용 횡령액을 확정 하지 못한 부분이 많습니다이번 특별회계감사에서 유용 횡령 환수 조치 부분은 최대한 근거자료가 있는 데이터에서 인정된 부분만 지적되었습니다.

 

조합원들이 존재조차 알 수 없는 조합비 수입 통장이 있었고필요에 따라서는 얼마든지 추가로 횡령 및 유용이 가능했다는 뜻입니다왜 철노회 소속 전대 집행부가 재작년 지부장 선거를 앞두고 규정을 바꿔 임기를 늘리고단독출마를 위해 현 김준수 지부장의 출마를 온갖 방법을 동원하여 막았었는지 조합원 동지들은 쉽게 짐작하실 것입니다.

 

게시된 공식 회계감사보고서를 보시면 반복적으로 나오는 이름이 있습니다바로 전 수석부지부장이자 민중연합당 충남도당 위원장이었고철노회 실행위원장으로 철노회를 이끄는 이승우(보온)입니다조합원 동지 여러분철노회가 이번 폭력행위를 통해 얻으려 했던 것이 무엇이었을까요?

 

외부특별회계감사 결과 조합비에 대한 횡령 및 유용 의심 환수금

  노동조합으로 환수 총액

 297,613,412  

(이억구천칠백육십일만삼천사백삼십이원)

 

 

 

끝까지 도둑맞은 소중한 조합비를 찾겠습니다.

도둑놈이 누군지 똑똑히 보시기 바랍니다.

 

회계감사기간 동안 지부장은 도둑맞은 조합비 행방을 찾기 위해 학교비정규직노조 충남지부에 방문했지만 어느 누구도 만날 수 없었습니다. 2012년 12월에 도둑맞은 조합비 천만원은 아직도 학교비정규직노조 충남지부 조직 상근간부 개인통장에 있다고 합니다

 

설 추석 명절 조합원 선물 대량구매 건에서 직접 생산업체에서 구입하는 것이 아니라 경기 성남에 있는 중간업체를 끼워 구입합니다과연 이유가 무엇일까요

 

반드시 도둑맞은 조합비와 관련된 노조나 업체가 조합비 도둑놈과 어떤 관계인지 우리는 반드시 밝혀야 합니다.

 

 

photo_2018-03-02_00-29-16.jpg?type=w2  

▹ 지난 2월 1일 김준수 지부장은 아산에 위치한 학교비정규직노조 충남지부에 직접 방문문은 닫혀 있었고 충남지부 조합원의 소중한 조합비 천만원을 자신의 개인통장에 가지고 있다는 조직 상근간부는 하루종일 만날 수 없었다 

 

 

다음 조합원 전체모임 때 특별외부회계감사위원회에서 공식 보고와 자세한 설명 보고서를 조합원들에게 제출 보고 드리겠습니다.

 

 

지부장은 즉시 조합비 반환에 필요한 법적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먼저 조합비 횡령 및 유용 의심 부분에 대한 횡령 의심자에 대한 형사책임을 묻기 위해 검찰 고소를 진행하기 위해 변호사 선임이 마무리 된 상태입니다공식 회계감사 결과보고서에 나타난 모든 횡령 유용 의심 부분에 대한 계좌추적은 이번 회계감사위원회가 계좌추적권이 없는 상황에서는 더 이상 추적할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검찰 고소를 통해 횡령 의심자의 계좌 추적 등이 실시될 것입니다먼저 검찰의 조사를 지켜보겠습니다또한 조합원과 함께 하는 도둑맞은 조합비 찾기 운동과 더불어 법적 민사소송을 진행하며 동시에 관련자들 징계가 이루어질 예정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8 법정에 선 나무들 노동동맹 2018.03.27 9
567 러시아어 처음 글자쓰기 노동동맹 2018.03.26 21
566 신개발주의를 멈춰라 노동동맹 2018.03.25 24
565 이른바 시장 문제에 관하여 file 노동동맹 2018.03.25 28
564 전태일 평전 file 노동동맹 2018.03.25 26
563 자본론. 1(하) 노동동맹 2018.03.23 23
562 한국사회노동자연구 2 노동동맹 2018.03.22 20
» [플랜트노조 충남지부 특별외부회계감사 결과] 2011~16년 조합비 횡령/유용 의심 및 반환금 2억9천여만원 적발 [1] 강타자 2018.03.22 36
560 아리랑 (Song of Ariran) 노동동맹 2018.03.21 24
559 농민 이야기주머니 노동동맹 2018.03.21 9
558 다중지성의 정원이 4월 2일 개강합니다! 다중지성의정원 2018.03.21 7
557 민주노총 규율위원회, 폭력 가담자 54명에게 피해자 접근금지 명령 강타자 2018.03.19 49
556 김재주동지 고공농성 200일-택시노동자 월급제 시행! 3.31 뛰뛰빵빵 택시 희망버스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8.03.18 94
555 3월 19일 이재용 구속촉구 시민촛불문화제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8.03.18 95
554 [청소년 연속강연] 두번째 이야기! file 재현 2018.03.13 40
553 3.10 플랜트노조 충남지부 비상총회 개최 90.69%의 찬성률로 노동조합 파괴세력에 대한 강력한 대응을 결의하다 강타자 2018.03.12 141
552 The way to get massive muscle mass in a 30 days olevylaq 2018.03.12 120
551 나 이제 주인되어 노동동맹 2018.03.12 65
550 노동의 철학 노동동맹 2018.03.10 19
549 [동영상 공개!] 민중당원과 철노회가 동료 노동자에게 자행한 집단린치 현장 [1] 강타자 2018.03.07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