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서울교육청은_교육적폐_유아교육장학관채용비리_즉각_엄중처벌하라!
#비리방지대책과_구제방안을_조속히_마련하라!


지난 11월20일 문재인 대통령은 ‘생활 속 적폐청산’과제 두 번째로 ‘공공기관 채용비리’를 꼽았다. 그만큼 공공기관의 채용비리는 우리 사회에 적폐이며 민생의 적폐인 것이다.
더구나 아이들의 교육을 책임지고 있는 교육공무원 채용비리 적폐는 무엇보다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이다.
말로만 그치는 구호가 되지 않으려면 일선 공공기관의 내부감사부터 철저하게 진행하고 공무원 내부 혁신부터 진행하지 않으면 안된다. 

그러나, 현재 서울교육청은 유아교육 장학관 채용비리를 감사하고도 결과를 공개하지않고 자체적으로 솜방망이 처벌로 덮으려 면피감사를 하고 있다.

사립학교재단비리, 사립유치원의 비리에 이어 서울교육청 유아교육 장학관 채용비리까지 일어나는 교육현실에 교육에 전념해야 할 교사과 학부모들은 교육적폐들과 맞서느라 얼마나 참담한 지경에 이르는지 이루 말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우리 교육에 비리를 저지르고도 처벌받지 않고 굳건히 그 자리에 있는 적폐들이 존재하는 한, 우리 아이들은 무슨 생각을 할 것이며 무엇을 배울 것인가?
미래가 참담할 뿐이다.

서울시교육청이 또 모른척 불통으로 넘어간다면 스스로 생활 속 적폐가 됨을 인식하고,
즉각 유아교육 장학관 채용비리에 대한 적법한 절차를 거처 공정하고 엄중하게 바로잡아야 할 것이다.


2018년 12월 6일
평등교육실현을 위한 서울학부모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87 한국의 GMO재앙을 보고 통곡하다 newfile 남노협 2018.12.15 0
986 갯벌과 토지의 관광레저용으로 용도변경을 규탄한다. 남노협 2018.12.14 4
985 태안화력발전 24살 비정규직 고 김용균님 2차 촛불추모제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8.12.14 10
984 유성지회 겨울나기: 함박눈 같은 연대를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8.12.14 20
983 기예대학 봉기에 대한 짧은 소회 남노협 2018.12.14 10
982 미국이 벌이는 끝없는 전쟁들 남노협 2018.12.13 5
981 앙카라에서 고속열차가 기관차와 충돌했다, 7명이 죽고 46명이 부상을 입었다. 남노협 2018.12.13 0
980 세계이주노동자의 날 전국공동행동 [1]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8.12.12 42
979 태안화력 비정규직 고 김용균 님 추모문화제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8.12.12 10
978 다중지성의 정원이 1월 2일 개강합니다! [1]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2 4
977 마크롱 정권, 사회정의 광장에서 전쟁에 나서다. 남노협 2018.12.11 10
976 낯선 식민지 한미 FTA file 남노협 2018.12.11 5
975 GMO, 우리는 날마다 논란을 먹는다 file 남노협 2018.12.11 4
974 초대! 맑스 탄생 200주년 『자본을 어떻게 읽을 것인가』 출간 기념 역자 특강 (12/15 토 오후 3시) [1] 갈무리 2018.12.09 15
973 <새책> 『자본을 어떻게 읽을 것인가』 출간! (해리 클리버 지음, 조정환 옮김) [1] 갈무리 2018.12.09 6
972 파국, 4주동안 파리를 흔든 노란조끼들의 항의 대열을 진압하기 위해서 경찰은 최루가스를 사용하였다. [2] 남노협 2018.12.08 10
971 참된 시작 박노해 시집 [1] file 남노협 2018.12.08 9
970 삼성일반노조 2018년 11월소식지입니다 file 남노협 2018.12.08 6
969 '408일을 넘길 수는 없습니다' 교섭을 단념하고 노조파괴를 단념하지 않은채 1년 넘게 농성자를 공중굴뚝에서 말라죽게 만드는 사측을 규탄한다. 정부는 스타플렉스를 비호하지 말고 사업주를 구속하라!! 철의노동자 2018.12.06 10
» 사학개혁 적폐청산 이전에 교육일선에 만연한 부패와 비리를 먼저 청산하라! 철의노동자 2018.12.06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