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윤상원 평전

2019.05.17 12:46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조회 수:13

윤상원 평전 양장본

박호재, 임낙평 지음 | 풀빛 | 20070515일 출간

 

 

윤상원평전.jpg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역사/문화 > 한국사 > 근현대사 > 군사정권과민주화운동

한국현대사의 한복판에 뛰어든 윤상원의 뜨거운 삶

 

<윤상원 평전>518 항쟁의 시작과 끝을 지킨 민주화의 선봉장 '윤상원'의 일대기를 생생하게 기록한 책이다. 지난 1991들불의 초상이라는 이름으로 발간되었다가 절판된 책을 다시 복간하였다. 한국현대사의 한복판에 뛰어든 윤상원의 짧지만 뜨거웠던 삶을 통해 잊혀져 가는 518 항쟁의 의미를 재조명하고, 한국현대사의 질곡을 가감 없이 생생하게 읽을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이 책은 윤상원이 가족과 친구, 선후배들과 함께한 순간들을 통해 그의 삶을 입체적으로 보여준다. 주인공이 역사와 일정한 거리를 두고 있는 것이 아니라, 역사의 장면 그 속에서 먹고 입고 공부하고 생각하고 투쟁한 하루하루가 담겨 있다. 특히 윤상원과 함께 야학 활동을 했던 윤상원의 후배인 저자 임낙평이 직접 보고 들은 내용을 바탕으로 하고 있어, 윤상원에 대한 구체적이고 생생한 일화들을 전해준다. [양장본]

저자소개

 

 

저자 : 박호재

작가 자세히 보기 관심작가 등록

저자가 속한 분야

정치/사회작가 > 방송/언론인

목차

 

헌시

윤상원 평전개정판을 내며

서문

 

서장

 

1부 성장 과정

소년의 꿈 | 사춘기의 숲을 헤쳐가며

절망스러운 시간들 속에서 만났던 여학생, 첫사랑 | 늙은 대학 신입생 윤상원

 

2부 앎과 함

다시 대학에 돌아왔으나 | 깨치고 나아가다 | 노동자였던 동생들

행동해야 한다 | 현실에 등을 떠밀린 취직 | 서울살이

 

3부 실천과 투쟁의 길을 위하여

노동 현장으로 | 함께 들불이 되어 | 비바람 속에서 피는 사회운동의 꽃

우리들의 영원한 누이 박기순 | 슬픔을 딛고 일어서서 | 야학에 불어 닥친 북풍

들불의 시련 | 사랑과 신념 | 내리막길을 걷는 유신독재

이제 일어날 때다 | 격변의 시간들 | 빼앗긴 들에도 봄은 왔건만

전민노련의 중앙위원으로 | 5월로 치달으며 | 민족민주화 횃불성진

 

4부 광주여 무등이여

항쟁 전야 | 518, 박관현과의 이별 | 타오르기 시작한 항쟁의 불길

사람 사냥 | 시민들의 눈과 귀가 되자 | 목숨을 건 투쟁

부처님 오신날, 금남로의 피바람 | 차라리 총을 듭시다 | 해방광주의 거리를 누비며

대중 속에서 떠오르기 시작한 새로운 투쟁지도부 | 밤낮없이 뛰는 야생마

새로운 항쟁지도부의 대변인 윤상원 | 죽음의 행진 | 죽음은 영원히 사는 길

 

윤상원 열사 연보

 

 

 

https://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918690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88974743628&orderClick=LAH&Kc=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46 녹두서점의 오월 80년 광주, 항쟁의 기억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9 7
1445 엄마의 몸에 없던 멍이 생겼다…2년 뒤 엄마는 하늘로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8 13
1444 [전국모임 성명]대우조선 단결파괴와 금속노조를 죽이기위해 대우조선 인수합병 수순밟기 강행하는 현대중공업 법인분할을 반대한다. 전국노동자 결사투쟁 대조 매각을 저지하자!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8 20
1443 농협, 양파 3만t 산지폐기키로 …‘양파 팔아주기 운동’도 전개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7 17
1442 스물두 살 박기순. 1978년, 광주와 들불야학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6 15
1441 사이공의 흰옷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6 10
1440 "北, 개성공단 건물에 잠금장치·봉인 유지..'설비반출' 허위"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4 6
1439 콜론타이의 위대한 사랑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3 26
1438 "의정부 일가족 사망, 남편이 범행 후 극단적 선택 가능성"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2 15
1437 <새책>『전환기의 한국사회, 성장과 정체성의 정치를 넘어』(맑스코뮤날레 지음) [2] 다중지성의정원 2019.05.20 22
1436 국가와 혁명 : 마르크스주의 국가론과 혁명에서 프롤레타리아트의 임무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20 23
1435 [버스 준공영제] ①만성적자라며…오너들은 거액 '배당금 잔치'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9 10
1434 한 걸음 앞으로 두 걸음 뒤로 우리 당내의 위기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9 9
1433 민주주의혁명 시기 사회민주주의당의 두 가지 전술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7 20
1432 다시 쓰는 한국현대사. 2: 휴전에서 10.26까지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7 8
» 윤상원 평전 file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7 13
1430 UN Secretary-General Echoes Worries Pacific ‘Nuclear Coffin’ is Leaking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7 6
1429 "주겠다"vs"생색말라"..南도 北도 식량지원 '딜레마'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4 12
1428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대한애국당 천막 [1]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3 22
1427 "5·18 때 전두환 광주 왔다"…전 미군 정보요원 기자회견 연다 남한노동자운동평의회 2019.05.13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