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1844년의 경제학 철학 초고
마르크스 지음 , 최인호옮김
출판사 - 박종철출판사
초판일 - 1991-10-01
도서소장처 - 노동자의 책
조회수 : 3073
                

책 소개

마르크스의 저작들 중에서『경제학 철학 초고』만큼 신비화 되어있는 책도 없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은 데 있다고 생각한다. 첫째 원래의 문장 자체가 워낙 난해하다. 그리고 서술구조가 보통의 책과 아주 달라서 전체 내용을 개괄하기 어렵다. 둘째 외국에서 이 저작을 둘러싸고 큰 논쟁이 벌어졌다는 사실은 알려져 있지만 그 내용은 잘 알려져 있지 않았다. 따라서 소문 속의 책이 된 측면이 있었다. 셋째 기존 번역본이 가뜩이나 난해한 문장을 더욱 이해하기 어렵게 만들었다. 넷째 자세한 해설이 부족하였다.(역자의 글 중에서)
『경제학 철학 초고』는 경제학 연구를 개괄하고 부르주아 정치경제학과 비판적으로 대결하려는 맑스의 첫번째 시도이다. 맑스는 이 저작을 집필하는 가운데 헤겔과 포이에르바하의 철학에 접근하는 새로운 길을 발견했고, 공상적 사회주의와 공상적 공산주의를 새롭게 평가하게 되었으며 프롤레타리아트의 역사적 역할을 과학적으로 확증할 새로운 가능성을 찾을 수 있었다.(MEGA 텍스트 해설 중에서)

맨위로맨위로


● 목 차

역자서문 = 11
MEGA 해설 = 14

칼 맑스 1844년의 경제학 철학초고 = 79

제1재현부 = 79

제Ⅰ노트 = 81
[Ⅰ] = 81
[Ⅱ] = 100
[Ⅲ] = 107
[Ⅳ] = 119
[Ⅴ] = 126
제Ⅱ노트 = 139
제Ⅲ노트 = 148
[Ⅰ] = 148
[Ⅱ] = 151
[Ⅲ] = 152
[Ⅳ] = 177
[Ⅴ] = 178
[Ⅵ] = 185
[Ⅶ] = 200
[Ⅷ] = 207
[Ⅸ] = 211

제2재현부 = 217

[서문(제Ⅲ노트에 속히있는)] |ⅩⅩⅩⅨ| 서문 = 219
제Ⅰ노트 = 221
임금 = 221
자본의 이득 = 235
1) 자본 = 235
2) 자본의 이득 = 236
3) 노동에 대한 자본의 지배 그리고 자본가들의 동기 = 240
4) 자본들의 축적과 자본가들 사이의 경쟁 = 241
지대 = 251
[소외된 노동과 사적 소유] = 266
제Ⅱ노트[유실되지 않은 부분] = 282
[사적 소유의 관계] = 282
[제Ⅲ노트] = 290
[제Ⅱ노트, ⅩⅩⅩⅥ면의 보충][사적소유와 노동] = 290
[제Ⅱ노트, ⅩⅩⅩⅨ면의 보충][사적소유와 공산주의] = 294
[헤겔의 변증법 및 헤겔 철학 일반에 대한 비판] = 310
[사적 소유와 욕구] = 335
[추가] = 343
[단편들][부업] = 349
[화폐] = 355

프리드리히 엥겔스 국민 경제학 비판 개요 = 363

후주 = 399
인명찾아보기 = 416
문헌찾아보기 = 422
1. 맑스와 엥겔스의 저작들 = 422
2. 다른 저자들의 저작들 = 422

도판 목차
제Ⅰ노트, 1페이지 = 49
제Ⅰ노트, 2페이지 = 50
제Ⅰ노트, Ⅰ∼ⅩⅩⅦ페이지 = 51-57
제Ⅱ노트, ⅩLⅡ페이지 = 141
제Ⅲ노트, Ⅴ페이지 = 155
제Ⅲ노트, ⅩⅨ페이지 = 181
제Ⅲ노트, ⅩⅩⅩⅣ페이지 = 201
제Ⅲ노트, ⅩⅩⅩⅨ페이지 = 209
제Ⅲ노트, ⅩL페이지 = 210


맨위로맨위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97 지구온난화, 레드하우스에 걸맞는 특단의 실천이 필요해졌다. 반제반독점노동해방전선 2019.08.30 42
1696 [대법원 판결 승소 관련 1500명 해고 요금수납노동자 입장]대법판결 환영한다.1500여명 불법파견 노동자에게도 해고철회하고 직접고용하라!! 반제반독점노동해방전선 2019.08.30 20
1695 [성명]이재용의 재구속은 사필귀정이다. 해고자와 무노조 피해자가 생겨나는한 투쟁은 멈추지 않을 것이다. 반제반독점노동해방전선 2019.08.29 9
1694 톨게이트 투쟁 승리 8.31 결의대회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9.08.29 89
1693 190809 - 김현수 씨 농식품부 장관 임명 철회하라 반제반독점노동해방전선 2019.08.29 7
1692 지난해 남녀 1쌍이 아이 1명도 안 낳았다..출산율 OECD '꼴찌'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8 7
1691 국정원, 프락치 포섭·회유하며 수차례 성매매 정황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8 16
1690 8.29 대법 선고- 이재용을 감옥으로! file 사회변혁노동자당 2019.08.27 54
1689 이것은 기억과의 전쟁이다 한국전쟁과 학살 그 진실을 찾아서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27
1688 한국 전쟁의 기원 1. 브루스 커밍스 교수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17
1687 신성가족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124
» 1844년의 경제학 철학 초고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34
1685 Israel Confirms Strike in Syria after Syrian Media Report Defences Countering Targets Over Damascus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13
1684 베를린에서 울린 구호.."일본군 '위안부'는 전쟁 성폭력" 서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6
1683 이번주 국정농단 선고…대법원 판결 경우의 수는? 남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2
1682 나의 대학들, 레닌 남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4
1681 불타는 지구의 허파…브라질 아마존 산불로 신음 남부노동자협의회 2019.08.25 2
1680 세월호 사고 발생 6시간 뒤에야 대통령이 말했다, "큰일났네" 남부노동자협의회 2019.08.24 3
1679 개잡부 해부학 남부노동자협의회 2019.08.22 21
1678 Pentagon Chief on Missile Test: US Wanted to Make Sure It Can ‘Deter China's Bad Behaviour’ 남부노동자협의회 2019.08.22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