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프랑스 내전

2018.07.06 19:56

노동동맹 조회 수:38

프랑스 내전 l 맑스 엥겔스 에센스 3                     

카를 마르크스(저자) | 안효상(역자) | 최갑수 | 박종철출판사 | 2003-03-07 | 초판출간 1871년


프랑스내전.jpg


bd_t05.gif

칼 맑스의 프랑스 혁명사 삼부작 중 하나이다. <칼 맑스 프리드리히 엥겔스 저작 선집>(박종철출판사)을 공동 번역한 안효상 씨가 새롭게 번역했고, 최갑수 교수(서울대 서양사학과)가 해제를 썼다. 최교수의 해제는 책에 대한 이해와 성찰을 깊게 하는, '다시 읽는 프랑스 내전'에 해당한다.

< 프랑스 내전> 1부는 국민 방위 정부에 관해서 다룬다. 2부는 베르사이유 정부와 국민방위대의 중앙 위원회, 특히 전자의 잔학성과 폭력성, 후자의 관용과 아량을 대비하여 보여 준다. 3부는 '빠리 꼬뮌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답변으로 부르주아 언론의 허구성을 폭로하고 있다.

최교수는 프랑스 내전의 전개 과정을 새롭게 발견, 공개된 사료들에 근거하여 재구성하였고, 프랑스 내전의 성격(노동자 계급의 내전, 애국주의, 혁명주의, 사회주의가 중층적으로 빠리 꼬뮈나르Paris Communards에게 영향을 미친 내전)과 의미를 예리하게 분석했다.



bd_t09.gif

  • 저자 : 카를 마르크스 (Karl Heinrich Marx) 

    layer_newbook_top1.gif
    신간알리미에 등록하면 출간 즉시
    메일 또는 SMS 문자, 알림센터로 알려드립니다.
    후속권을 기다리는 시리즈, 좋아하는 저자의 최신간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layer_newbook_bottom.gif

46189_2.jpg
p_dot.gif 최근작 :<공산당선언>,<공산당 선언>,<피케티가 되살린 마르크스 자본론> … 총 168종 (모두보기)
p_dot.gif 소개 :
프로이센의 트리어에서 7남매 중 첫째로 태어나 유대인 변호사인 아버지와 네덜란드 출신의 어머니 밑에서 자랐다. 스물아홉 살부터 헤겔을 본격적으로 연구하기 시작한 그는 학문 연구의 방향을 '현실 속에서 이념을 찾는다'로 세우고, 청년 헤겔파와의 만남을 통해 급진 사상의 영향을 받았다. 강단에 설 기회를 봉쇄당해 <라이니셰 차이퉁>의 편집장이 되었으나 프로이센의 검열이 점점 더 심해지자 편집장 자리에서 물러나 파리로 망명해 《독불연보》를 발간했다. 그러나 《독불연보》와 사회주의적 기고문으로 인해 파리에서도 추방당한 그는 브뤼셀로 이주하여 엥겔스와 함께 《독일 이데올로기》를 출간하고, 공산당연합의 당 강령인 《공산당선언》을 쓰게 된다. 불온한 인물로 낙인 찍혀 벨기에에서도 추방당한 그는 엥겔스와 함께 쾰른으로 돌아가 1848년 혁명의 흐름에 영향을 주고자 했으나 다시 추방당했다. 런던으로 망명한 그는 《정치경제학 비판》과 《자본론》을 집필하며 여생을 연구에 전념했다.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4046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66 러시아어 동사사전 [1] file 철의노동자 2018.10.29 42
865 서반아어 사전 [1] file 철의노동자 2018.10.29 47
864 대학 스페인어 문법 [1] file 철의노동자 2018.10.29 119
863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 태양광 [1] file 철의노동자 2018.10.29 53
862 심상찮은 땅값..10년만에 최대 상승 [1] 철의노동자 2018.10.29 25
861 전민련을 복구하여 가두전선을 힘있게 벌여나가자!! [1] 철의노동자 2018.10.28 20
860 제3차 세계대전이 일어난다면 미국, 러시아와 중국은 어떤 무기를 사용할 것인가? 철의노동자 2018.10.28 52
859 행인 폭행한 미군 여성 병사, 출동한 경찰관도 폭행 철의노동자 2018.10.25 33
858 정부, 주52시간제 손본다? [1] 철의노동자 2018.10.23 26
857 사우디 아라비아는 1973년 오일 금수 조치의 재현에 정부 의지를 갖지 않는다. 철의노동자 2018.10.22 25
856 에드워드 스노우든은 러시아에서 안전사회를 느끼지 못한다. 철의노동자 2018.10.22 94
855 러시아는 국내 최초로 민수용 항공기 터보제트 기관을 제작했다. 철의노동자 2018.10.22 88
854 러시아 반정부당 두마의원들은 연금 개혁안을 싸움없이 받아들였다. 철의노동자 2018.10.22 20
853 초대! 『도리스 레싱, 21세기 여성 작가의 도전』 저자와의 만남 (10/27 토 3시) [1] 갈무리 2018.10.21 47
852 10/24 개강! 삶을 돌보는 사유의 기술 : 서양 고-중세철학 (강의 김동규) [1] 다중지성의정원 2018.10.21 10
851 목포시의 목포경기장 신축이전에 반대한다. [1] 철의노동자 2018.10.21 81
850 이주노동자 극락왕생 발원과 이주활동가 추모제 file 철의노동자 2018.10.21 25
849 정치경제학 비판 요강 1 file 철의노동자 2018.10.21 47
848 바람의 딸 걸어서 지구 세 바퀴 반 1 file 철의노동자 2018.10.21 11
847 민주주의혁명 시기 사회민주주의당의 두 가지 전술 file 철의노동자 2018.10.20 18